METRO 9 서울시메트로9호선 주식회사 로고

작성하기

접수 출근길 성추행범

2019.05.16
  • 작성자 김*연
5/16 오전 8시 12분 4-1칸을 탔습니다.
여의도로 진입하던 중 이었고, 제가 서있던 자리는 공간이 충분하여서 몸이 붙어 있지도 않았습니다. 저는 손을 앞으로 내리고 지하철 위에 광고를 보고 있었는데 옆에 서있던 남자가 손을 위로 올리고 내리면서 정확하게 저의 왼쪽 가슴을 팔꿈치로 찍었습니다. 저는 너무 당황하여 소리도 낼 수 없었고 이 남자는 여의도 역에서 하차하였습니다.
너무 놀라 소리내지도 못했고 따라 내리지도 못한채 몸이 굳어 서있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키는 150후반대로 작았고 정장차림에 위에는 비닐느낌의 잠바를 착용했습니다.
이 사람을 잡을 수 있나요? 없다면 출퇴근길 지하철 안에서 성추행, 남의 몸을 만지는 것에 대한 경고 방송이라도 해주시길 바랍니다.
구호선을 타면서 누군가가 저의 몸의 터치할 때가 많았고 지하철에서 남자와 몸이 닿지 않도록 노력하지만 가끔 저의 신체부위를 만지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9호선에서 최대한 이런 일이 없도록 경고문구나 방송 등을 해주셨으면 합니다.
위로(top)